본문바로가기

같이 가는 미래, 가치 있는 미래

일고의 가치도 없는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



 



일본정부의 외교청서에 독도가 일본땅이라는 망언이 실렸다.

말 그대로 망언일 뿐이다.

독도는 역사적으로나 국제적으로나 엄연히 대한민국의 영토이다.

 



일본 정부에게 묻는다.

 



이 모든 망언이 몰락하는 아베총리의 지지율 만회를 위해 민족주의를 자극하고, 혐한세력 결집을 도모하기 위함인가

 



아니면 최근 동북아 평화가 정착되는 과정에서 일본 패싱이 두려운 나머지 관심을 끌어보려는 수작인가

 



이도저도 아니라면 일본은 전범국가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망령에 여전히 사로잡혀 있는 것이다. 지금 부단하게 국지적 분쟁을 일삼는 일본의 행태는 제국주의 침략전쟁에 대한 참회는 없고, 재범도 불사하겠다는 대한민국에 대한 선전포고이다.

 



일본이 국제사회의 책임있는 일원이라면 한반도와 중국, 그리고 동남아 일대에서 벌인 위안부 문제와 양민 학살 등 전쟁 범죄에 대한 진심어린 사죄가 먼저이다.



정부는 자주독립국가의 주권을 침탈하는 일본의 구시대적 도발에 단호하게 대처하기 바란다.



 






2018. 5. 15.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 신용현


450